시크릿이 말하는 일체유심조...

2010. 2. 5. 23:14


오늘 책꽂이 한 기퉁이에 시선이 고정된다.


시크릿...
비밀이란 책이 눈에 들어온다.
언제부턴가 읽어야 겠다고 마음만 먹은채 먼지를 입혀온 책이 오늘따라 눈에 크게 다가온다.

비밀?
무슨 비밀?

?????????

책을 펼치고 읽어 내려가는 동안 내가 몰랐던 사람의 유인력에 대해서 충격을 받았다.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
화엄경의 핵심 사상을 이루는 이 말은 신라고승 원효가 했다는 설도 있다.
즉, 세상일은 마음 먹은대로 된다라는 말이다.
그런데 시크릿에서 이 말을 하고 있다.
부자의 1%만이 이 사상(思想)을 믿고 실천에 옮기고 있다는 사실이다.

세상일은 마음 먹은대로 창조 된다고 한다.
긍정을 말하면 즐거움과 웃음이 창조되고 부정을 말하면 어둠과 슬픔이 창조 된다고 한다. 무엇이든 창조하고 싶은 것이 있으면 마음으로 그것을 긍정하고 끄집어 당기라는 것이다.

충격이다.
그럼 나에게 그동안 생긴 슬픈 일들이 그것을 부정하고 깊이 생각했기 때문일까!
그리고 슬픈 음악과 혼자 숨으려 했던 마음까지도?
그렇다면 '모두가 내탓이오'란 카톨릭의 표어와도 일맥 상통한단 말이던가.
종교 지도자와 일부 부자들만 알고 있다는 이 1%의 비밀...!   

맑은 정신으로 부처는 아니지만 가부좌를 틀어본다.
근데 정신이 맑아 지지 않는다.
때가 끼였음이리라.
눈을 감으면 온갖 잡념이 꼬리에 꼬리를 문다.

아차~
이런 말들도 나를 부정으로 이끄는 말인데...!

나를 우주라고 한다.
내가 우주라고 한다.
내가 나를 창조해야 한다고 한다.
나이나 세월이 얼마가 되었던지 그것이 중요치 않다고 한다.

우주는 무한의 에너지로 나를 창조했다는 것이다.
내가 강력히 원해서 이 지구라는 별에 내가 탄생했다는 것이다.
우주로 기(氣)를 뻗어 살아가는 나의 삶을 창조해 나가야 한다는 것이다.   
어려운 말인것 같지만 알것도 같다.

시크릿, 마치 종교같다.
오늘 밤....실험해 보련다.
그리고 달라지길 원한다.

갑자기 '눈 뜨면 내가 우주 안에 있고 눈 감으면 우주가 내 안에 있다'는 책 제목이 떠오른다. 



특파원 나눔/나의 영혼 스케치 , , , , , , , , ,

  1. 마음만 갖고는 되는 일이 없겠지만
    역시 마음을 먹어야 되는 일이 있는 법이죠.

    마음 먹는 것, 모든 일의 시작이죠.
    그런 의미에서 일체유심조란 말을 믿습니다.

    마음만 갖고 모든 일이 이뤄질 거라고 믿을만큼 어리지 않다보니. ^^

  2. 마음만 가지고 되는 일이 없다라는 그말도 부정이라
    여겨집니다...시크릿의 정의로 보자면요^^*

    또,일이란 역시 마음을 먹어야만 되고 말이죠.
    맞습니다.일이란 마음 먹는데서 부터 시작입니다.
    일체 유심조란 말...제가 좋아하는 말인데요.
    왜냐면 마음먹은데로 이루워 진다는 것을 알기 때문인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둔 생각만 하고 있으니 내가 덜 떨어졌지요.ㅠㅠ

  3. Blog Icon

    비밀댓글입니다

  4. 시크릿에서도 그런것은 발견하지 못했네요.
    역시 1%만이 공유하는 진짜 비밀인가요?

  5. 한번에 다 믿을 수는 없지만, 곰곰히 생각하다보면 일리가 있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일단은 마음가짐부터 새로이 해야겠습니다.

    이번주는 꼭 개발 마무리 하고 만다 라는 마음가짐을 가져봅니다...^^;;

  6. 덕분에 오늘 개발은 일단락 지었습니다.
    이번 개발 목요일까지 결과가 안나오면 구정이고 뭐고 그냥 근무라죠..ㅜㅡ
    믿음과 절박함.. 두 가지 만큼 일을 열심히 하게 만드는 것도 없나보네요..ㅎㅎㅎㅎ

  7. 그러세요?
    시험해 보고 글 주세요.
    정말 마음 먹은대로 이루워 지셨는지 궁금합니다.
    이번주 꼭 개발 하시리라 믿습니다.
    기운을 보냅니다...파쌰~

  8. 오늘 개발은 마무리 지으셨다니 다행입니다.
    아마 목요일까지는 개발이 모두 이뤄질거라 믿습니다.
    강력히....!
    믿음만 가지시고 절박함은 빼시길 바랍니다.
    구정엔 어떤일(하늘이 두쪽나도)이 있어도 휴무를 느긋하게 즐겨야 한다고 생각하십시요.

    그러면 목요일까지 개발 이뤄집니다...
    한번 더 빠샤~!

  9. 시크릿 한번 읽고 말았는데.. 다시 읽고 싶어지네요..ㅋㅌ 새로 나온 책도 읽을만한 것 같아요..ㅎㅎ 요즘 읽고 있는 책이 있어서 다음에 읽어야 할 것이라고 생각하지만.. 여전히 읽어야 할 책인 것 같아요..ㅎㅎ

  10. 장미님은 책을 많이 보시는 분이시니
    시크릿 정도야 진즉 읽으셨겠죠.
    전 이제야 접했네여.

    그래여..읽어봐야 할 책이라고 추천해 드리고 싶어요.
    누구든지 읽어야 할 책..
    구정 잘 보내세요. 복 많이 받으시구요.

  11. 특파원님도 설 잘 보내시구요.. 오고가는길에 사고 조심하시길...

  12. 감사 합니다.
    어디 갈 일이 없으니 다행이죠?
    장미님도 어디 다니실때 차조심(?)하십시요.

    구정 후 에도 건강한 모습으로 뵙길...

  13. ^^

    좋은 글입니다.
    저도 다시 한번, 마음을 다잡아야겠어요...ㅎㅎ


    특파원님, 설 명절 잘 보내세요~~~!

  14. 하학~
    잡학님 오랜만이군요.
    건강 하시죠?

    입춘도 지나고 구정이 다가 오는데
    이제 본격적인 새해군요? 그쵸?
    우리식으로 하자면요..ㅎㅎ

    잡학님도 아무쪼록 새해엔 건강 다 잡으시길 바랍니다.
    명절 잘 보내세요.